연예/스포츠

박성필,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 사나이로 등극… 시리즈 1에 이어 시리즈 2 우승

 

(뉴스인020 = 김민석 기자) 박성필(53.상무초밥)이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 2(총상금 1억 5천만 원, 우승상금 2천 4백만 원)’에서 시즌 2승을 달성했다.

 

박성필은 13일과 14일 양일간 전남 해남 소재 솔라시도CC 솔라, 시도코스(파72. 6,848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 날 보기없이 버디만 8개를 잡아내 8언더파 64타로 1타 차 단독 선두에 자리했다.

 

대회 최종일 박성필은 보기 2개를 범했지만 버디 6개를 뽑아내며 이날만 4타를 더 줄여 최종합계 12언더파 132타로 2위에 3타 차 우승에 성공했다.

 

박성필은 지난 달 9일 군산CC에서 펼쳐졌던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 1’에서 시즌 첫 승을 신고한 데 이어 시리즈 2번째 대회인 본 대회서 우승컵을 들어올리며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의 사나이로 등극했다.

 

우승 후 박성필은 “올해 첫 승 이후 목표를 ‘다승’으로 변경했는데 이루게 돼 기쁘다”라며 “1라운드에 퍼트가 정말 좋아 ‘노-보기’ 플레이를 펼칠 수 있었다. 최종일에도 퍼트감이 살아있었다. 1번홀(파4)과 2번홀(파5)에서 2개 홀 연속 버디를 하게 되면서 마지막 홀까지 마음 편히 플레이했고 이 점이 우승을 하는데 있어 주효했다고 생각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번 대회를 통해 시즌 2승에 성공한 박성필은 KPGA 챔피언스투어 통산 승수를 4승으로 늘렸다.

 

2000년 KPGA 프로(준회원), 2001년 KPGA 투어프로(정회원)에 차례로 입회한 박성필은 KPGA 투어에서 활동하다 2021년부터 KPGA 챔피언스투어에 뛰어들었다.

 

시니어 무대 데뷔전이었던 2021년 ‘머스코 문라이트 KPGA 시니어 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프로 첫 승을 거둔 박성필은 2023년 ‘KPGA 챔피언스투어 2회 대회’에 이어 올 시즌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 1’,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 2’에서 정상에 오르며 생애 첫 다승에 성공했다.

 

또한 박성필은 2024 시즌 KPGA 챔피언스투어 통합 포인트 1위(44,221.00포인트), 상금순위 1위(68,221,500원)으로 올라섰다.

 

신광철(53)이 최종합계 9언더파 135타 2위, 추정식(56)과 모중경(53)이 최종합계 8언더파 136타 공동 3위로 대회를 마쳤다.

 

2024 시즌 KPGA 챔피언스투어는 이번 달 26일부터 27일까지 군산CC에서 진행되는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 3’으로 여정을 이어간다.

 

박성필은 “군산CC에서 플레이를 정말 많이 해봤다. 심리적으로 안정감이 드는 곳”이라며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 3’에서도 우승해 올 시즌 ‘KPGA 레전드 클래식 시리즈’의 우승컵을 모두 수집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배너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고용노동부 보령지청, 「장항국가생태산업단지」 고용노동정책 설명회 개최
(뉴스인020 = 최정직 기자) 고용노동부 보령지청(지청장 최경호)은 6월 25일 ㈜허스델리 회의실에서 장항국가생태산업단지 입주기업 대상으로 인력수급 등 고용노동분야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고용노동정책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6월 12일 장항국가산단 운영 활성화를 위한 산‧관‧학 유관기관 업무협약 체결에 따른 후속 조치로 입주기업의 지역맞춤형 지원을 위해 12개사 22명의 담당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고용노동부 보령지청의 전 부서 담당자와 산하기관인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노사발전재단 등이 참여하여 주요 고용노동정책 설명과 함께 정책 분야(고용‧지역협력‧근로개선‧산재예방)별 종합 현장컨설팅을 실시했다. 고용·노동·산재예방 등 각 정책 분야에서 금년도에 새롭게 도입 및 변경된 제도와 이를 이행하는 방법 등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정책에 대한 당위를 설명하고 각종 사업주 수혜제도, 근로감독 사례를 통한 위반하기 쉬운 노동법령, 근로자의 산업재해예방 방법 등 “현장 맞춤형”으로 설명회를 진행했다. 고용분야에서는 기업의 인력수급을 원활히 할 수 있도록 기업도약보장 패키지 사업, 외국인 고용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