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소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슬기로운 같이(가치) 생활 사업’에 시립광명생명숲 어린이집 참여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광명시 소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운영하는 소이곳간 ‘슬기로운 같이(가치)생활 사업’에 광명생명숲 어린이집이 여덟 번째 기관으로 참여해 지난 29일 어린이집 지도교사 및 원생 80여 명이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슬기로운 같이(가치)생활 사업’은 소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사회적협동조합 ‘행원’에서 관내 학원, 기관 등에 광명마을냉장고 소이곳간에 나눔의 가치 실천을 위한 물품 기부 동참을 홍보하여 기부받은 물품을 이웃들과 공유하는 사업이다.


김희형 시립광명생명숲어린이집 원장은 이날 원생들에게 “우리는 필요하지 않지만 다른 분들에게는 필요할 수 있는 물품을 곳간에 넣어 나누고 우리도 필요할 때 하나씩 꺼내 갈 수 있다”며, “지역에 이런 나눔의 공간이 있다는 것을 엄마, 아빠께 알려드리고 다음에는 같이 오자고 말씀드리면 좋겠다”고 공유와 나눔의 가치에 대해 설명했다.


박희만 소하2동 지역사회보장협위체 위원장은 “광명마을냉장고 소이곳간이 어린이들에게 배려와 나눔의 가치를 실천할 수 있는 인성교육의 장이 된 것 같아 기쁘다”며, “기부받은 물품들은 지역사회 이웃들에게 의미있게 전해질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성국 소하2동장은 “앞으로도 소이곳간을 매개로 선한 활동이 지속적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주민이 누구나 편하게 이용하고 기부할 수 있는 소이곳간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뒷받침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 농수산진흥원, 경기도 어촌 공동체 활성화 성과발표회 열어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농수산진흥원은 소멸 위기에 처한 경기도 어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7월 1일부터 5개월간 추진한 어촌 공동체 활성화 지원사업의 성과발표회를 지난 11월 30일 시화호 문화센터에서 개최했다. 진흥원의 어촌 공동체 활성화 사업은 어촌 공동체별로 최대 1천만원의 지원금과 함께 전담 상담사를 배정해 지역 특성과 구성원들의 의견 공유를 통한 어촌 공동체 사업을 진행한다는 점에서 다른 공동체 사업과 차별점이 있다. 이번 지원사업에는 총 5개의 어촌계가 참여해 성과발표회에서 최우수 1팀, 우수상 2팀, 장려상 2팀을 시상 받았다. 이날 성과발표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안산시 상동어촌계는 “상동어촌계를 찾고, 담고, 디자인하다.”라는 주제로 결과를 발표했으며 어촌 마을의 구성원들이 함께 더불어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는 ‘행복충전소’를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우수상을 받은 시흥시 월곶어촌계는 씨아이(CI, 기업 이미지 통합작업)개발, 월곶포구축제 신규 콘텐츠 발굴, 플로깅(쓰레기 주우며 조깅하기) 활동을 발표했으며 시흥시 오이도어촌계는 “꿈에 그린(Green) 오이도”를 주제로 오이도 마을 현판 제작, 플로깅 활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