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고용노동부, 실전형 소프트웨어 개발자를 꿈꾸는 청년, 싸피(SSAFY)의 문을 두드려보세요

고용노동부 이정한 고용정책실장, 싸피(SSAFY) 10기 수료식 참석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고용노동부 이정한 고용정책실장은 6월 25일 14시, 서울멀티캠퍼스에서 열린 ‘삼성 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Samsung Software Academy For Youth, SSAFY)’ 10기 수료식에 참석했다.

 

삼성 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SSAFY)는 삼성의 대표적인 청년고용지원 프로그램으로, 1년간의 실습 중심의 집중 코딩교육과 실전형 자기주도 학습을 통해 현장의 문제 해결 능력을 갖춘 경쟁력 있는 청년 소프트웨어 인재를 양성한다.

 

고용노동부는 2018년부터 삼성전자와 업무협약을 맺고, 삼성 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SSAFY) 운영에 필요한 교육과정 홍보, 취업 서비스를 지원하고, 2022년부터는 훈련비 일부 등을 지원하여 인력양성 규모를 확대했다.

 

이날 이정한 고용정책실장은 10기 과정을 성공적으로 마친 교육생들을 축하하고, 전국 5개 캠퍼스(서울, 대전, 광주, 구미, 부울경)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수료생 5명에게 고용노동부 장관상을 수여했다.

 

이정한 고용정책실장은 “정부는 더 많은 기업이 싸피(SSAFY)와 같은 청년 인재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히며, “현장 수요가 높은 인재를 양성하는 K-디지털 트레이닝, 수시·경력직 채용 경향에 대응하기 위한 일경험 사업 등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